HOME > ARCHITECTURE > RESIDENTIAL

Design

UTAA COMPANY

Photographer

진효숙

Location

제주도

Material

콘크리트

SOSOHUN

본문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2
 

 

Design: UTAA COMPANY

Architect: ChangGyun Kim

Location: Jeju-si, Jeju-do
Site Area: 565.00
Building Area: 112.97
Total Floor Area: 137.61
Structure: R.C
Finish Material: Stucco, Zinc
Project Year: 2016

Photographer: HyoSook Chin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2
 

 

68f6cf32019c024c6f1fbec035b5f5c2_1518584 Site Plan

 

 

대지 내에서 잘 보이지는 않지만 걸어갈 수 있는 거리에 바로 제주도의 바다가 있다. 근거리에는 제주도 고유의 낮은 돌담과 함께, 푸른 밭이 낮은 집들 사이사이로 펼쳐져 있다. 해당 대지는 도로에 접해 있으나 대지의 초입 일부가 건물이 들어서기에는 매우 좁고, 이 좁은 대지를 걸어 들어와야 비로소 건물을 앉힐 수 있을 정도의 넓은 땅이 보인다. 대지 남쪽의 인접대지는 자연적으로 대지 레벨이 높아 해당 대지에 서 있으면 땅을 편안하게 감싸 안는 포근한 느낌이 든다.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2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2
 

 

전체적인 대지의 형태를 보자면 목이 좁은 물병과 같이 도로와 연결되는 부분은 좁고 이 좁은 대지를 따라 들어와야지만 점차적으로 넓어지는 형상이다. 좁은 대지와 넓어지는 대지 사이에 건물을 배치하였다. 따라서 자연스럽게 도로와 연결되는듯한 좁은 길이 조성되었고, 인접대지의 건물 옆을 돌아 배면 쪽으로 집에 들어가도록 하여 조용하고 독립적인 곳에 집이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주게 하였다. 또한 전체 대지의 중간에 건물을 배치하여 대지의 맨 안쪽에 넓은 마당을 확보 할 수 있게 됐는데, 마당에 접한 인접대지들의 레벨이 높아 넓지만 둘러싸인 느낌을 주도록 하였다.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주거동과 차고의 축을 달리 배치하면서 자연스럽게 틈이 생겨나도록 하였다. 이는 주거동으로 들어가는 현관포치일 뿐만 아니라 기분 좋은 아담한 마당과 제일 처음으로 마주하는 공간이다. 손님들과 바비큐 파티를 할 수 있고, 이 집의 반려견들이 비를 피하거나 휴식하는 등의 여러 활동이 기대되는 공간이다. 이 공간은 현관뿐만 아니라 큰 폴딩도어를 통해 작은 게스트룸과도 연결되고, 게스트룸 너머 식당, 부엌까지도 확장된다. 또한 이 공간들은 마당과도 창 하나를 사이에 두고 연결된다. 1층 바닥(현관부터 부엌, 식당 부분) 은 투명 에폭시 마감으로 반려견들과 손님들이 신발을 신고 자유롭게 다닐 수 있는 구조로 만들었다. 게스트룸 부분은 단차를 올려 툇마루를 통해 1층 바닥과 재료분리를 하여 신발을 벗고 아늑한 실내 공간으로 들어가게 하였다. 2층은 평면 배치가 1층 배치와 틀어지면서 조그마한 데크 공간이 각 실에 면하여 군데군데 생기게 되는데, 계단을 올라서면 바로 앞에 조그만 데크 공간이 자리 잡고 있어 이 데크로 나갈 수 있는 큰 창이 있고 이는 2층을 올라서자마자 시야를 트여주는 역할을 한다.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짧은 복도의 끝에는 스킵 플로어 된 안방 공간이 있어 다른 실내 공간과 확실히 구분된 사적인 공간으로 들어가는 기분이 들게 한다. 미닫이문을 이용해 크지 않은 안방공간이 때에 따라 확장될 수 있게 하였다. 안방 구성은 침대를 중심으로 침대 뒤쪽에는 드레스룸이 위치해 있고, 드레스룸과 바로 연결되는 욕실이 있다. 욕실에는 천창 및 2개의 벽면창을 통해 밝고 쾌적한 분위기를 연출하였다. 계단의 오른쪽으로 돌아서면 눈높이에 바다 풍경이 보이는 긴 창이 액자처럼 걸려 있다. 창을 지나면 서재(다락)으로 이어지고, 서재가 다락에 위치함에 따라 아늑함을 느낄 수 있는 독서 공간을 만들었다. 또한 다락과 1~2층 보이드 사이를 벽으로 막지 않아 외경사 지붕이 계속 연결되어 넓어 보이게 하였다.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1e441b35e23261644aee1924b2e98d28_1518583
 

 

68f6cf32019c024c6f1fbec035b5f5c2_1518584
68f6cf32019c024c6f1fbec035b5f5c2_1518584 

Section


68f6cf32019c024c6f1fbec035b5f5c2_1518584
Plan_1F


68f6cf32019c024c6f1fbec035b5f5c2_1518584
Plan_2F

 

첨부파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MOST VISITED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