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ARCHITECTURE > RESIDENTIAL

Photographer

이충건

Location

경기도 고양시

Material

벽돌

성석동 주택

본문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89 

Design: Studio In Loco
Location: 93-40, Heyrimaeul-gil, Tanhyeon-myeon, Paju-si, Gyeonggi-do, Korea
Site Area: : 374㎡
Buliding Area: 112㎡
Total Floor Area: 254㎡
Structure: RC
Finish Material: Bric Tile 
Project Year: 2017
Photogrpher:  ChoongGun Lee​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89
Plan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89 

PROTOTYPE

유형 땅콩집이라는 이름으로 보편화된 두 가구 주택은 공사의 경제성이나 유지관리 효율에 장점을 지닌 동시에, 세대간 동선과 개별역의 구별 및 연결 등 섬세하게 다루어져야 하는 내용이 많은 프로그램이다. 주인집과 임대주택과 같이 세대간에 명확한 위계가 있다면 그에 따라 가 구의 배치 및 규모가 결정되고 한 세대가 좋은 향을 더 넓게 갖거나 다른 세대가 길 쪽에 가깝게 놓이는 등 건축물이 세대주간의 관계를 반 하게 될 것이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반면 동등한 관계를 지닌 두 세대의 집 짓기의 경우, 현관을 공유하거나 전면 마당을 나누어 쓰는 등 두 가구 주택은 세대 가 함께 존재하기 위한 절충과 타협을 수반하게 되는데 이는 건축물 설계의 초기단계부터 다양하게 검토되어야 하는 조건이자 완공된 집의 성격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인이 된다. 독립적인 두 집이 하나의 완결된 건축물을 이루고 세대 각각의 삶이 서로와 전체에 의지할 수 있다면 두 가구 주택은 하나의 대지 위에 공존하는 일상적이고 의미있는 가치를 꾸준히 일구어 낼 수 있을것이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Section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PROPOSAL 

건축가의 제안 길에서 두 갈래로 이어지는 진입로, 두 입구의 위치, 두 집 각각의 형태와 전체의 어울림 등 “둘”이라는 성질 (twoness)은 설계 과정 내내 중요한 사안으로 다루어졌다. 동등한 공간이 중심벽을 공유하는 11자 형태의 배치는 집 내부 환경을 자유롭게 구축할 수 있고 각 세대의 외 장재나 창호는 선호하는 바에 따라 차별 적용하기에 용이한 방법이지만, 두 집 내부 공간이 획일화될 가능성이 있다는 것과 건축물이 대지 의 특수한 성격을 반하기 어렵다는 한계를 수반하기도 한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친구 관계인 3인 가족과 4인 가족의 보금자리가 될 성석동 두가구 집이 유기 적으로 결착하기 위한 다양한 가능성을 검토한 후, 대지 남쪽의 마당을 면하여 11자로 배치된 공간이 북쪽의 열린 풍경을 향해서는 수평적 으로 교차하는 최종안에 닿았다. 어깨동무를 하고 걷는 또래 친구 혹은 서로의 팔을 베고 누운 두 사람처럼, 성석동 주택은 두 가족 각자의 공간 너머에 두 집이 어깨를 얽고 함께 살아가는 장소가 놓여있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Section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DESIGN 

설계 남북으로 길게 뻗은 대지는 북쪽 경사면 아래의 전답과 녹지를 향해 넓고 열린 경관을 갖는데, 두 가구 집의 병치관계를 담담히 드러내는 남 쪽 입면에 비해 북쪽에서 바라본 건물은 지하층으로 내려가는 세대별 외부 계단을 제외하면 둘이라는 성질 (twoness) 을 숨긴 천연한 표정 을 짓고 있다. 붉은 벽돌타일이 단일 외장재로 적용되고 입구 두 곳은 건물의 중간 지점 안쪽으로 들여져 있어, 남쪽 입면을 제외하면 건물 전체에서 두 집이 분리되거나 연결된 방식을 찾아내기 어려운 편이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명쾌한 11자로 나누어진 남쪽에서 수평으로 엮여있는 북쪽에 이르기 까지, 거주자들은 남북으로 긴 대지위에 선형으로 이어지는 공간의 연계를 따라 움직이고 머물기를 반복하며 두 가지로서의 성질을 지닌 집 의 일상성을 경험하게 된다. 마당은 두 가족이 집으로 들거나 나면서 마주치는 공공의 장소가 되고, 2층 테라스는 각 집이 인접한 대지경계 선 가까이에서 독립된 실외 역으로 쓰인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두 가구가 공유하는 중심벽에는 화장실, 계단실등의 서비스 공간이 도 높게 모여서 눈에 보 이지 않는 경계를 더욱 두껍게 만드는 역할을 하도록 계획되었다. 방마다 크기와 높이가 창호가 두 곳 이상 놓여 자연광을 입체적으로 들여 옴으로써 계절과 시간에 따라 풍부한 공간감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집 안의 어느 곳에서 바라보아도 남쪽과 북쪽 바깥으로 이어지는 시계 가 확보되도록 했으며, 공간에서 공간으로 이동하는 동안 지속적으로 시선이 내외부로 이어져 빠져나가도록 고안되었다. 물리적인 공간이 자 건물이 완성된 순간을 시작으로, 두 가족의 고유한 생활의 흔적이 두 가구 집을 더욱 다층적으로 숙성시켜 갈 것이다.

 

f43464694b41a578561b7b07648fae1e_1533290 

 

 




 

첨부파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MOST VISITED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