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ARCHITECTURE > OFFICE

Photographer

윤준환

Location

부산

Use

오피스

MAROIN Office

본문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Design: Architects Group RAUM

Architect: SinWook Oh

Location: Suyeong-gu, Busan 
Site Area: 400㎡
Building Area: 233.29㎡
Gross Floor Area: 734.02㎡
Structure: S.R.C
Finish Material: Exposed mass concrete, Terra Coat
Project Year: 2014

Photographer: Joonhwan Yoon​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마로인 사옥

세계적 명성과 자본이 투입되는 해운대와 광안리의 급성장하에 이 땅은 주변부로서 한동안 개발로부터 소외되면서 사람들에게 주목받지 못하게 된 곳이다. 도시에서 잊혀지고 성장이 멈춰진 가로변의 중심에 위치한 장소이다. 특히 이 가로변은 광안리라는 목적을 위해 달려가면서 스쳐지나가던 의미없는 취급을 받던 장소이다. 센텀시티라는 거대한 업무지구의 아파트형 공장 틈바구니에서 시작한 벤처기업이 경제적 형편에 맞춰 소외된 땅을 찾았고, 그곳으로 사옥을 옮기는 프로젝트이다.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이 땅은 주변으로부터 소외된 것이 이 기업과 많이 닮아 있었고, 이곳에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 기업의 이미지를 만들어가는 시작이 되기를 바랐다. 주변이 침체되어 있는 가로변과 벤처 기업으로써 도전적 기업 이미지를 위해 띄워져있는 볼륨과 매끈한 표면을 이용하여 주변과 차별되는 장소를 만들고, 그 장소를 시작으로 이 가로가 변화될 수 있는 조그만 불씨가 되기를 기대하였다.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7 Diagram


 

모순된 벽

다양한 건축적 제한선을 이용하여 여러 면을 만들고, 그 면들을 조작하면서 볼륨을 만들었다. 그리고 각 볼륨의 공간에서 다른 볼륨을 바라볼 수 있도록 하였다. 특히 공간과 건축물을 경험한 이용자들이 시각적인 장면 뿐만아니라 시각적인 촉감, 그리고 빛 등이 함께 만들어내는 장면을 느낄 수 있게 하였다. 그래서 시각적인 외피와 지각적인 표면, 그리고 그사이에 만들어지는 공간과 빛 효과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하였다. ​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Section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Section


또한 이렇게 생성된 경험은 이미지를 더욱 풍부하게 만들어 주며 주변부의 표면들과 유리면에 비치는 또 다른 반사와 투영 이미지는 공간의 물리적 한계를 개방시켜 공간을 극적으로 확장한다.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Plan_1F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Plan_2F

 

 

이 건축물의 중요한 이미지를 생성하는 요소는 2, 3층에 띄워져서 매달려 있는 벽체와 순백색의 표면이다. 기업의 이미지를 만들기 위해 이 요소는 건축물 전체를 가볍고도 육중한 볼륨감을 만들어 낸다. 또한 이 벽체와 표면은 의도적으로 만질 수 없게 하여 모순된 벽임을 암시한다. 하지만 이 모순된 벽과 표면은 1층에서 진입부임을 암시하고 하늘로 열려 새로운 경험을 하게 한다. 2층에서는 만질 수 없고 무조건적으로 지켜보는 은은한 빛우물을 감싸는 표면으로 존재하면서 다양한 영상의 바탕이 된다. 그리고 3층에서는 2층과는 달리 하늘과 벽의 표면이 오버랩되어 내부, 외부공간과 함께 모순된 벽임을 인식하게 된다.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ad497fd769153fd1ff251238093e253f_1496128

첨부파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MOST VISITED PROJECTS